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2013.07.06 23:56

원추리꽃

조회 수 553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원추리

 
ib6_82_i1.jpg
 
  • 특징

    연한 잎을 나물로 이용.
    여러해살이풀

  • 원산지

    동아시아, 한국, 중국

  • 분류

    백합과

  • 역사

    자생식물임

    원추리는 우리나라 자생종으로 여러 종류가 있다. 백합과의 여러해살이풀로 뿌리는 한약 재료로 쓴다. 봄에 돋아나는 연한 잎은 나물로 이용한다. 해가 드는 양지바른 곳에서 잘 자란다. 나리와 마찬가지로 종류가 많다(각시원추리, 노랑원추리, 섬원추리, 왕원추리, 골잎원추리, 애기원추리 등). 주로 꽃의 모양이나 색깔에 따라 붙여진 이름이다.

씨앗 및 모종 구하기

원추리는 들이나 산에서 많이 자란다. 번식은 씨앗이나 포기나누기로 가능하므로 모양 좋고 마음에 드는 원추리를 봐두었다가 꽃이 지는 늦여름이나 가을에 씨앗을 받거나 봄에 포기나누기를 한다. 정원이나 화단에 원추리 몇 포기가 있으면 그 주변에 씨앗이 떨어져 자라는 포기를 옮겨 심는다. 여러 해 지난 포기는 뿌리가 많이 번성하므로 포기나누기 해도 된다. 최근에는 야생화에 관심이 많아지면서 주변의 화원에서도 화분을 구입할 수 있다.

관리(풀 정리, 웃거름주기, 병충해)

이른 시기에 싹을 틔우기 때문에 초기에 풀이 주는 어려움은 덜하다. 그러나 자라면서 잎줄기가 크지 않고 꽃대만 자라므로 잎이 풀에 묻혀버리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 아래에 있는 풀을 정리해주는 노력이 필요하다.

가끔은 원추리 꽃대에 진딧물이 많이 붙어 있는 경우도 있다. 어느 정도 비옥한 곳에서 잘 자라므로 봄에 한 번 정도 웃거름을 준다. 포기에서 20㎝ 정도 떨어진 곳을 호미로 약간 긁어내고 퇴비를 한주먹 넣고 다시 흙을 덮어둔다. 옮겨 심을 때, 밑거름보다는 웃거름을 주는 편이 쉽고 관리하기도 편하다. 즉, 웃거름을 줄 때 풀도 정리해 포기 주변에 덮어두면 수분유지에 도움이 된다.

야생원추리는 산과 들판의 경계부나 밭둑에서 많이 자란다. 봄에는 해가 잘 들고 여름에는 다소 그늘이 지는 곳에서 잘 자라는 편이다. 이와 같은 특성을 이용해 조경용으로 관상수 아래에 심거나 조경석 사이에 심어 정원을 가꾸는 재료로 많이 이용한다.



원추리

시름에 지친 이들이여 나에게 오라, 너무 좋아 넘나물이라네


 

원추리를 잡초 대열에 끼운다면 원추리 입장에서는 억울할 것이다. 왕이 거지가 된 꼴이니까. 하지만 원추리만 속상한 것은 아니다. 잡초계에서도 천덕꾸러기로 전락하여 저항체를 키워 살아가는데, 자태만만한 이가 멋모르고 군림하려고 하다가 미움을 받아 사라질지도 모른다.

물론 잡초계에서는 그런 일이 벌어지지 않는다. 누군가 자신의 영역에 들어오면 입지를 강화하고자 싸우는 인간과 달리 잡초들은 오히려 함께 살아가기 위해 입지를 좁힌다. 잡초계에는 상생의 원리와 다양성의 원리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나는 원추리를 잡초계에 끌고 들어와 잡초와 상생하게 만들려는 게 아니다. 원추리는 요즘 도시 사람들에게는 정원에 있는 예쁜 '꽃'으로만 알려져 있다. 하지만 원래 원추리는 8~9월에 산과 들에 군락을 이루어 피어나는 야생화다.

야생화가 도시형 정원으로 들어갔으니 얼마나 갑갑하겠는가? 관상용이 된 원추리처럼 도시 사람들의 생활도 갑갑하기는 마찬가지다. 시멘트 공간을 오가며 살아가는 사람들에게는 일상 자체가 스트레스다. 어쩌면 도심에 갇힌 원추리는 스트레스 속에서 살아가는 이들에게 용감하게 탈출할 것을 권유하고 있는 것인지도 모른다.

그래도 산야에 가면 주황색과 노랑색 꽃을 피우며 군락을 이루고 있는 원추리를 볼 수 있다. 원추리꽃의 수명은 하루뿐이다. 꽃이 지고 나면 타원형의 열매가 맺힌다. 뿌리는 맥문동과 닮아 가늘고, 방추형의 육질 덩이뿌리가 여러 개 달려 있다. 예전에는 중요한 구황식물의 하나였다. 멧돼지도 원추리 뿌리를 즐겨 먹었다. 뿌리는 의남초(宜男草)라고 하여 아들을 낳게 해주는 영험이 있다고 알려졌다. 그래서 아들 없는 부인들이 몸에 지니기도 했다. 원추리 땅속줄기에는 녹말이 많아 선조들은 허약체질을 튼튼하게 하는 자양강장 음식으로 쌀·보리 같은 곡식과 섞어서 떡을 만들어 먹었다.

여름에는 꽃을 따서 술을 담거나 김치를 담가 별미로 먹었고, 밥 할 때 원추리꽃을 넣어 독특한 향기가 나는 노란 밥을 짓기도 했다. 요즘에는 원추리꽃의 향료를 추출하여 화장품이나 향수를 만들기도 한다. 원추리는 '넘나물'이라고 부른다. 넘나물은 원추리의 어린 순으로 대표적인 봄철 산나물의 하나다. 맛이 달착지근하고 연하며 매끄러워서 감칠맛이 있는 순하고 담백한 산나물로 훤채(萱菜)라고도 부른다.

넘나물의 달고 시원한 맛 때문에 정월 대보름에 국을 끓여 먹음으로써 새해에 떨떠름하고 근심스러운 모든 시름들을 떨치곤 했다. 그래서 망우초(忘憂草)라고도 부른 모양이다. 스트레스와 시름이 많은 현대인에게 원추리는 꼭 필요한 식재료다. 우울증에 시달리는 이가 있다면 일상적인 음식으로 먹어도 좋다. 넘나물의 어린싹을 생으로 먹어도 되고, 국을 끓이거나 튀김으로 해서 먹어도 좋다. 10센티미터 정도 자랐을 때 수확하여 어린싹을 먹으면 좋다.

어린잎은 녹즙의 원료가 된다. 원추리 데친 것을 기름에 볶기도 하고, 늙은 잎은 이뇨제로 이용한다. 중국에서는 꽃을 금침채(金針菜), 황화채(黃花菜)라 하여 샐러드로 이용한다. 꽃을 먹을 경우는 꽃이 피기 전에 봉오리를 수확하여 먹는 게 좋다. 마른 꽃은 소주에 술을 담가 자양강장, 피로회복제로 사용한다. 꽃을 상처 난 곳에 붙이면 상처가 아문다. 꽃과 전초를 달여 류마티스와 강심약, 위염, 황달 및 간질병 치료약으로 먹기도 한다. 잎, 줄기, 꽃, 뿌리 등을 달여 먹으면 주독을 푸는 데 효과적이다.

원추리는 생명력이 강한 식물이어서 토질이나 위치를 크게 가리지 않고 잘 자란다. 씨와 포기나누기로 번식하며 씨는 가을에 채종해서 바로 뿌리거나 저장했다가 봄에 뿌리면 잘 발아한다. 포기 나누기는 한여름과 겨울만 피하면 어느 때나 가능하다. 농사는 문전옥답이다. 농사꾼의 텃밭에 원추리를 심어보자. 이른 봄, 한 해 시름없는 농사를 짓게 해 달라고 넘나물을 먹고, 노랑·주황의 꽃이 피면 꽃차를 만들어 마시고, 뿌리를 캐어 떡도 해 먹으면서 시름없는 한 해를 보낸다면 얼마나 좋을까?

[이렇게 먹자]

• 원추리 나물
원추리를 다듬어 씻는다. 끓는 소금물에 살짝 데친 후 찬물에 헹구어 물기를 뺀다. 양념초고추장으로 주물러 무친다. 참기름을 넣어 향을 낸다.

• 원추리 장아찌
원추리 잎을 깨끗이 씻어 물기를 뺀다. 간장을 한 번 끓인 후 식힌다. 여기에 식초를 넣고, 효소액으로 당도를 맞춘다. 효소액은 야채효소, 매실효소 등 집에서 담근 것을 쓴다. 만약 없으면 설탕으로 대신한다. 원추리 잎을 차곡차곡 용기에 담은 후, 만든 간장소스를 넣어 잰다. 3일 이후 먹으면 담백하고 감칠맛이 있다.

• 원추리 튀김
넓은 그릇에 통밀가루와 녹말가루를 반반씩 섞어 반죽한다. 다진 마늘과 통깨를 넣고 소금으로 간을 맞추어 튀김옷을 만든다. 원추리에 튀김옷을 골고루 입히고 150도 기름에 넣어 튀긴다.

• 원추리 밥
밥뜸이 들기 전에 원추리를 밥 위에 솔솔 뿌려 놓고 뜸을 푹 들인다. 밥이 다 되면 양념장에 비벼 먹는다.

• 원추리 술
소주와 원추리 뿌리를 3:1 비율로 하여 최소 3개월 이상 숙성시켜 마신다. 관절염에 좋다.

• 원추리 녹즙
원추리 잎을 깨끗이 씻어 적당한 크기로 썬 다음 즙을 내어 마신다.꿀을 약간 가미하거나 다른 과일과 함께 즙을 내어 마신다.

• 원추리꽃차
바람이 잘 통하는 곳이나 선풍기를 이용하여 말린 후 냉동실에 보관한다. 원추리 꽃잎 2~3장을 찻잔에 담고 끓는 물을 부어 우려 마시면 마음이 차분해진다. 장마철에는 꽃잎을 1% 소금물에 살짝 씻은 후 찜통에서 30초 동안 김을 입혀 찐다. 이렇게 해서 말리면 색과 향을 유지할 수 있고, 말리는 과정에서 꽃잎이 짓이겨지는 것도 방지할 수 있다.



죽기 전에 꼭 먹어야 할 세계 음식 재료 1001

원추리

[ Golden Needle ]

중국의 어떤 국물 요리라도 그 속을 보면 그야말로 요리의 만화경을 들여다보는 것 같다. 이름부터 벌써 각양각색의 모양, 색채, 질감, 향미를 예견하게 한다. 서양인의 눈에 낯선 재료를 하나 꼽으라면 중국어로는 진쩐(金針, ‘금 바늘’이라는 뜻)라고도 하는 원추리이다. 백합과에 속하는 길고 가느다란 꽃봉오리를 가리킨다.

보통 봄철 개화 직전에 수확하는데, 오늘날에는 아시아를 비롯한 세계 시장의 수요를 맞추기 위해 원추리 목에 속하는 다양한 품종을 계획 재배하고 있다. 꽃의 색깔은 싱싱한 것은 옅은 금빛부터 오렌지색, 말린 것은 짙은 호박색 등이 있다. 말린 원추리는 요리에 쓰기 전에 잠깐 물에 담가 두는데, 너무 메말라서 부스러질 정도라면 거의 향미가 없다.

싱싱한 꽃봉오리는 섬세한 매듭으로 묶어놓아 꽃이 열리지 않도록 한다. 국수나 뜨거운 불에 익힌 육류 요리에 곁들이면 그 풍성한 향기를 한껏 발휘한다. 어찔할 정도의 향미는 버섯, 특히 목이버섯이나 팽이버섯에 잘 어울리며, 된장과도 궁합이 좋다―중국과 일본 요리 레시피에서 종종 함께 등장한다.

Taste

원추리 꽃봉오리는 사향 향이 어우러진 살짝 달콤한 향기로, 야생 버섯을 연상시킨다. 기분 좋게 쫄깃한 질감은 그 맛만큼이나 중요하다.

?

원예백과

비학농원 원예백과 사전

  1. 산괴불주머니꽃

    산괴불주머니 꽃 현호색과의 두해살이풀. 산지에서 자라고 꽃은 4∼6월에 황색으로 피며 총상꽃차례에 달린다. 현호색의 사촌격이 산괴불주머니는 "괴불주머니란 주머니 끈 끝에 차는 세모 모양의 조그만 노리개를 일컫는다.고 한다. 학명Corydalis speciosa계...
    Date2014.05.11 By주인장 Reply0 Views1481 Votes0 file
    Read More
  2. 능소화(구중궁궐의 꽃)

    구중궁궐의 꽃 능소화(읽을만한 가슴아픈 사연입니다) 한 궁궐에 얼굴이 예쁜 소화 궁녀가 있었다. 임금의 눈에 띈 궁녀는 빈의 자리에 올랐고, 처소는 마련되었지만 임금은 하루 밤 이후, 한 번도 빈을 찾아오지 않았다. 수많은 빈의 자리에 오른 여인네들의 ...
    Date2014.04.20 By주인장 Reply0 Views1101 Votes0 file
    Read More
  3. 할미꽃

    놀이감뒷동산의 할미꽃 꼬부라진 할미꽃 싹날때에 늙었나 호호백발 할미꽃 천만가지 꽃중에 무슨꽃이 못되어 가시돗고 등굽은 할미꽃이 되었나 4월 산과 들의 풀밭에 할미꽃이 필 때, 어린이들은 노래를 부르면서 할미꽃을 꺾는다. 식물의 특성을 이용한 놀이...
    Date2014.03.30 By주인장 Reply0 Views1256 Votes0 file
    Read More
  4. 삽주

    약재의 효능 국화과 여러해살이풀. 높이 30-100cm. 꽃은 7∼10월에 핀다 한방에서는 뿌리줄기를 창출(蒼朮) ·백출(白朮)이라고 하며. 방향성 건위제(芳香性健胃劑)·발한 ·이뇨 ·진통 ·건위 등에 효능이 있어. 식욕부진 ·소화불량 ·위장염 ·감기등에 사용한다. ...
    Date2013.11.10 By주인장 Reply0 Views2170 Votes0 file
    Read More
  5. 참취

    야생화도감(가을) 참취 학명 Aster scaber Thunb. 생물학적 분류 피자식물문 > 쌍떡잎식물강 > 국화과 특징적 분류 약용식물 분포지역 한국 크기와 너비 크기 1~1.5m 꽃특징 야생화 종류 식용식물 목차 특징 심는 방법 특징 우리나라 각처의 산에서 자라는 다...
    Date2013.10.03 By주인장 Reply0 Views1658 Votes0
    Read More
  6. 배롱나무(백일홍)

    배롱나무 유형 동식물 성격 식물, 나무, 낙엽활엽소교목 학명 Lagerstroemia indica L. 생물학적 분류 부처꽃과 원산지 중국 외형(크기|길이|높이) 높이 8m 내외 출산·개화시기 7월~9월 목차 정의 내용 정의 부처꽃과에 속하는 낙엽활엽소교목. 내용 한자어로...
    Date2013.09.07 By주인장 Reply0 Views14797 Votes0 file
    Read More
  7. 맥문동

    한의학 및 한국고유의 한약재 맥문동[ 麥門冬 ] 학명Liriope platyphylla F. T. Wang & T. Tang 생물학적 분류피자식물문 > 외떡잎식물강 > 백합과 특징적 분류약용식물 분포지역한국 크기와 너비크기 30~50cm 꽃특징야생화 용도관상용 특징맥문동은 우리...
    Date2013.08.17 By주인장 Reply0 Views4158 Votes0 file
    Read More
  8. 더덕

    더덕 유형동식물 성격식물 학명Codonopsis lanceolata (S. et Z.) TRAUTV 생물학적 분류초롱꽃과 출산·개화시기8∼10월 목차정의 내용 정의초롱꽃과에 속하는 다년생 덩굴식물. 내용사삼(沙蔘)이라고도 한다. 더덕의 어원에 대해서는 알 수 없으나 1431년에 간...
    Date2013.08.10 By주인장 Reply0 Views2174 Votes0
    Read More
  9. 하늘말나리꽃

    학명Lilium tsingtauense Gilg 생물학적 분류피자식물문 > 외떡잎식물강 > 백합과 분포지역한국 크기와 너비크기 60~90cm 꽃특징야생화 용도관상용 종류식용식물 목차특징 심는 방법 특징하늘말나리는 우리나라 전역에서 자라는 다년생 초본이다. 생육환경은 ...
    Date2013.07.13 By주인장 Reply0 Views3465 Votes1 file
    Read More
  10. 원추리꽃

    원추리 특징 연한 잎을 나물로 이용. 여러해살이풀 원산지 동아시아, 한국, 중국 분류 백합과 역사 자생식물임 원추리는 우리나라 자생종으로 여러 종류가 있다. 백합과의 여러해살이풀로 뿌리는 한약 재료로 쓴다. 봄에 돋아나는 연한 잎은 나물로 이용한다....
    Date2013.07.06 By주인장 Reply0 Views5537 Votes0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Copyright ⓒ 2012 비학농원. All rights reserved
XE Login